건강정보

진료시간

  • 평일 09:00 ~ 18:00
  • 토요일 09:00 ~ 13:00
  • 점심시간 12:30 ~ 14:00

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진

061-724-8275~6

건강칼럼

  • 건강정보
  • 건강칼럼

아기에게 열이 난다면 이것만 알아두세요!
요즘 같은 환절기에 아기에게 열이 나면 감기에 걸린 것은 아닌지 당황스러울 수 있다. 소아 발열의 일반적인 원인은 바이러스나 세균 감염, 예방접종, 감기 등 다양한 이유로 열이 날 수 있다. 열이 나는 증상 자체가 위험하지는 않지만, 3개월 이하의 신생아에게 열이 난다면 치료가 필요한 원인 질환이 있을 가능성이 크므로 즉시 응급실에 가는 것이 좋다.

아기에게 열이 날 때

Healthline은 3개월 이상의 영아라면 다른 증상이 동반되지 않는다는 전제하에 집에서 적절한 대처 방법을 통해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. 단, 이때도 지속해서 발열이나 고열이 있다면 의료진을 찾아야 한다.

발열 체크
돌 이전 아기의 정상 체온은 37.5°C이며, 돌 이후 아기는 37.2°C이다. 이 온도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약간 다를 수 있지만, 일반적으로 오전에는 낮고 저녁이 되면 더 높아진다. 재는 부위마다 체온이 다를 수 있는데, 직장으로 발열 체크 시 38°C 이상이라면 열이 있는 것으로 간주한다. 3개월 이상 된 영아의 체온이 약간 올라간 상태라면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열을 내릴 수 있다.

1.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제를 먹인다
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제를 아기 체중에 맞게 복용량을 지켜 먹이면 열을 내리는 데 도움이 된다. 아기가 열로 인해 불편함을 보이지 않고 잘 논다면 꼭 약을 먹일 필요는 없다. 약을 먹은 뒤 아기의 체온이 한 시간 안에 낮아지지 않는다면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.

2. 옷을 갈아입힌다
아기에게 가벼운 옷을 입히고 얇은 담요만 사용해 시원한 상태를 만들어준다

3. 집 안 온도를 낮춘다
집 안의 온도를 낮춰 과열을 방지할 수 있도록 한다

4. 미지근한 온도의 물로 목욕을 시킨다
팔 안쪽으로 만졌을 때 따뜻하지만 뜨겁지 않은 정도의 물로 목욕시키면 열을 내리는 데 도움이 된다. 목욕 후 즉시 수건으로 물기를 닦고 가벼운 옷을 입혀줘야 한다. 열을 낮추기 위해 알코올이나 물티슈로 몸을 닦는 것은 권장되지 않는다.

5. 모유 또는 분유를 먹인다
아기가 탈수 상태에 빠지면 열이 날 수 있다. 모유와 분유를 통해 충분한 양의 수분을 공급하고 아기가 울 때 눈물이 나고, 입이 촉촉하고, 소변이 제때 나오는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.

만약 3~6개월 사이 아기의 직장 온도가 38.9°C 이상이거나 6~24개월 아기가 다른 증상 없이 이틀 하루 이상 열이 38.9°C 이상이라면 즉시 의료진을 찾아야 한다. 또 발진이나 구토, 무기력 등 다른 증상이 있다면 다른 원인 질환이 있을 가능성이 크다.

출처: 건강이 궁금할 땐, 하이닥 (www.hidoc.co.kr)

이전글 : 완치 어려운 피부질환 건선, 진짜 원인 밝혀졌다
다음글 : 혈당 조절이 뇌 건강에 영향을 미쳐 (연구)



NEWS
류마내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